'낚시꾼 스윙' 최호성, 우승컵을 낚다

입력 : 2018-11-25 수정 : 2018-11-25 오후 6:44:00이지연 기자

낚시를 하는 듯한 동작 때문에 낚시꾼 스윙어라는 별명을 얻은 최호성. 일본 투어에서 5년 8개월 만에 우승했다. [사진 KPGA]

'낚시꾼 스윙' 최호성(45)이 일본프로골프투어(JGTO) 카시오 월드오픈(총상금 2억엔)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최호성은 25일 일본 고치현 고치 구로시오 컨트리클럽(파72·7335야드)에서 막을 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잡아냈다. 최종 합계 15언더파를 기록한 최호성은 2위 브랜던 존스(호주)를 1타 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우승 상금은 4000만엔(약 4억원).

최호성은 이로써 JGTO에서 2013년 3월 인도네시아 PGA 챔피언십 이후 5년 8개월 만에 통산 2승 째를 챙겼다.

40대가 되면서 유연성이 떨어져 자신만의 독특한 스윙 폼을 만들어낸 최호성은 올 시즌 '낚시꾼 스윙'으로 큰 인기를 얻었다. 한국과 일본은 물론 전 세계랭킹 1위 저스틴 토마스(미국)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그를 언급할 만큼 화제였다.

/JTBC골프 디지틀뉴스룸
주요뉴스
나도 한마디 ( 0 )
JTBC골프, 페이스북, 트위터 ID로 로그인하실 수 있습니다.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중계안내
2019 유러피언투어
U.S. 오픈
1R6월 13일 오후 11:45
2R6월 14일 오후 11:45
3R6월 16일 오전 1:00
FR6월 17일 오전 3:00
2019 유러피언투어
BMW 인터내셔널 오픈
3R6월 25일 오후 1:00
FR6월 26일 오후 1:00
중계일정
스코어보드
LPGA 유럽투어 KPGA PGA ETC
2019 마이어 LPGA 클래식
Brooke M. Henderson -19
Annie Park -17
Lexi Thompson -16
Brittany Altomare -16
Jennifer Kupcho -15
Su Oh -14
Morgan Pressel -14
Madelene Sagstrom -14
Alena Sharp -13
Nasa Hataoka -13
JTBC GOLF Mobile App.
24시간 온에어, 골프 뉴스, 골짤강 등
내 손안에 펼쳐지는 JTBC골프 모바일 서비스
새창:JTBCGOLF Google play 새창:JTBCGOLF App Store
JTBC GOLF'S EVENT
Soci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