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81세 골퍼, 하루 두 번 홀인원 기적

입력 : 2019-06-26 수정 : 2019-06-26 오후 4:31:00이지연 기자

이틀 연속 홀인원을 한 짐 베이커.[서머싯 컨트리클럽 사진]

미국의 81세 남성이 하루에 두 번 홀인원을 하는가 하면 75세 남성은 이틀 연속 홀인원을 하는 사례가 나왔다.

미국 골프 전문 매체인 골프닷컴은 26일(한국시간) "최근 미국 아칸소주 핫스프링스 빌리지의 코테즈 골프코스에서 척 밀러라는 81세 남성이 하루에 홀인원을 두 번 했다"고 보도했다. 밀러는 135야드 12번 홀과 138야드 17번 홀에서 연달아 홀인원을 달성했다.

그는 지역 매체인 핫스프링스 빌리지 보이스와 인터뷰에서 "첫 홀인원은 50년 전에 했고 이제 나는 홀인원을 세 번 한 사람이 됐
다"고 말했다.

이 매체는 "하루에 두 차례 홀인원을 할 확률에 대해서는 여러 계산이 나와 있지만 대체로 1억5900만분의 1 정도"라고 전했다.

또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위크는 75세 남성의 이틀 연속 홀인원 소식을 알렸다.

미국 네바다주 서머싯 컨트리클럽에서 짐 베이커라는 75세 남성이 13일과 14일에 연달아 홀인원을 했다는 것이다. 베이커는 13일 15번 홀, 14일에는 3번 홀에서 홀인원 손맛을 봤다.

골프다이제스트에 따르면 아마추어가 이틀 연속 홀인원을 할 가능성은 570만분의 1이라고 한다.
/JTBC골프 디지틀뉴스룸
주요뉴스
나도 한마디 ( )
0 / 300
중계일정
스코어보드
LPGA 유럽투어 KPGA PGA투어 ETC
ISPS 한다 호주 여자 오픈
박인비 -14
Amy Olson -11
Perrine Delacour -10
Yu Liu -9
Marina Alex -9
Cristie Kerr -8
이미향 -8
Celine Boutier -8
조아연 -8
Lizette Salas -7
JTBC GOLF Mobile App.
24시간 온에어, 골프 뉴스, 골짤강 등
내 손안에 펼쳐지는 JTBC골프 모바일 서비스
새창:JTBCGOLF Google play 새창:JTBCGOLF App Store
JTBC GOLF'S EVENT
Soci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