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A, 3개 대회 추가 연기...5월 중순까지 '올 스톱'

입력 : 2020-03-21 수정 : 2020-03-21 오전 10:30:00김지한 기자

LPGA 투어가 3개 대회 일정 추가 연기를 발표했다. [사진 LPGA]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4월 중순~5월 초에 열릴 3개 대회를 추가로 연기했다.

LPGA 투어 사무국은 20일(한국시각) "다양한 보건 기구의 권고와 지시 사항에 따라 선수들에게 추가로 다음 3개 대회 연기를 알렸다"면서 롯데 챔피언십(4월15~18일), LA오픈(4월23~26일), 메디힐 챔피언십(4월30~5월3일) 등 3개 대회 추가 연기 사실을 발표했다. 앞서 LPGA 투어는 3~4월 예정됐던 볼빅 파운더스컵, KIA 클래식,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 등 3개 대회 일정을 연기한 바 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가 8주간 50인 이상 모이는 행사, 모임 등을 하지 말 것을 권고하면서 LPGA 투어도 이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LPGA 투어는 연기했던 ANA 인스퍼레이션 일정을 9월10~13일에 치르기로 했다. 이 시기에 열 예정이었던 캄비아 포틀랜드 클래식은 9월17일부터 20일까지 치른다. LPGA 투어는 "이전에 연기됐던 대회 일정을 재조정하는 계획에 관해 파트너들과 계속 협력하고 있다"면서 "향후 계획이 확정되면 추가로 업데이트되는 사항을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LPGA 투어는 5월 14일 미국 플로리다주 벨에어에서 열리는 펠리컨 여자챔피언십이 예정돼있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주요뉴스
나도 한마디 ( 0 )
JTBC골프, 페이스북, 트위터 ID로 로그인하실 수 있습니다.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중계일정
스코어보드
LPGA 유럽투어 KPGA PGA투어 ETC
ISPS 한다 호주 여자 오픈
박인비 -14
Amy Olson -11
Perrine Delacour -10
Yu Liu -9
Marina Alex -9
Cristie Kerr -8
이미향 -8
Celine Boutier -8
조아연 -8
Lizette Salas -7
JTBC GOLF Mobile App.
24시간 온에어, 골프 뉴스, 골짤강 등
내 손안에 펼쳐지는 JTBC골프 모바일 서비스
새창:JTBCGOLF Google play 새창:JTBCGOLF App Store
JTBC GOLF'S EVENT
Soci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