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김시우, 프레지던츠컵 첫날 인터내셔널 팀 유일한 승리...미국 팀 4-1 리드

입력 : 2022-09-23 수정 : 2022-09-23 오전 11:03:00김지한 기자

사진 출처 : ⓒGettyImages (Copyright 게티이미지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우.

김시우(27)가 2022 프레지던츠컵 첫날 포섬 매치에서 캐머런 데이비스(호주)와 짝을 이뤄 인터내셔널 팀에 유일한 승점을 안겼다.

미국과 비유럽 인터내셔널 팀의 골프 대항전 프레지던츠컵이 23일부터 나흘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롯의 퀘일 할로 클럽에서 열린다. 첫날 한 팀의 두 선수가 번갈아 공을 치면서 대결하는 포섬 매치에서 미국 팀이 4-1로 일방적인 승리를 거뒀다. 그나마 인터내셔널 팀에서 유일한 승점을 거둔 팀이 4경기에 나선 김시우-데이비스 조였다. 김시우-데이비스는 스코티 셰플러-샘 번즈를 상대로 2홀 차 승리
를 거둬 승점 1점을 챙겼다.

김시우-데이비스 조도 초반엔 쉽지 않은 플레이를 펼쳤다. 첫 홀부터 셰플러-번즈 조가 버디를 성공시켰고, 이후 15번 홀까지 끌려갔다. 그나마 16번 홀(파5)에서 김시우-데이비스가 버디를 성공시킨 뒤, 17번 홀(파4)에서도 버디, 18번 홀(파4)에선 파로 지켜내면서 연이어 상대 팀 스코어보다 앞섰다. 막판 호흡을 앞세워 뒷심을 발휘한 덕에 김시우-데이비스는 승점 1점을 챙겼다.

반면 인터내셔널 팀은 다른 경기에서 승점을 더 가져오지 못했다. 1경기에 나선 마쓰야마 히데키(일본)-애덤 스콧(호주)은 패트릭 캔틀레이-잰더 쇼플리에 5홀 남기고 6홀 차 대패 수모를 당했다. 이어 임성재가 코리 코너스(캐나다)와 한 조를 이뤄 나선 2경기에서도 조던 스피스-저스틴 토마스에 줄곧 끌려다닌 끝에 1홀 남기고 2홀 차로 졌다. 3경기에 나선 이경훈-김주형도 콜린 모리카와-캐머런 영에 1홀 남기고 2홀 차 패배, 5경기에 출전한 미토 페레이라(칠레)-테일러 펜드리스(캐나다)도 맥스 호마-토니 피나우에 1홀 차로 패했다.

1994년부터 시작된 이 대회는 역대 미국 팀이 11승1무1패로 절대적인 우위를 지켜왔다. 이번 대회 둘째날엔 한 팀을 이룬 2명이 각자 볼로 플레이해 그 중 더 좋은 스코어를 낸 선수의 결과를 팀 스코어로 삼는 포볼 매치 5경기가 열린다. JTBC골프와 JTBC골프&스포츠가 이 대회 둘째날 경기를 24일 오전 0시30분부터 생중계한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나도 한마디 ( )
0 / 300
중계안내
2022 LPGA
LPGA 메디힐 챔피언십
1R10월 7일 오전 6:30
2R10월 8일 오전 6:15
3R10월 9일 오전 6:15
FR10월 10일 오전 6:15
2022 KPGA
제네시스 챔피언십
1R10월 6일 오전 11:00
2R10월 7일 오전 11:00
3R10월 8일 오전 10:00
FR10월 9일 오전 10:00
중계일정
스코어보드
  • LPGA
  • KPGA
  • PGA투어
엑센던트 LPGA 베네피팅 VOA
  • Charley Hull -18
  • Xiyu Lin -17
  • Lydia Ko -16
  • Atthaya Thitikul -12
  • Cheyenne Knight -11
  • Moriya Jutanugarn -11
  • Lizette Salas -10
  • 유소연 -10
  • Celine Boutier -9
  • Lexi Thompson -8
JTBC GOLF Mobile App.
24시간 온에어, 골프 뉴스, 레슨 등
내 손안에 펼쳐지는 JTBC골프 모바일 서비스
새창:JTBCGOLF Google play 새창:JTBCGOLF App Store
JTBC GOLF'S EV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