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고진영, '뜨거운 눈물' 흘린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서 3연패 도전

입력 : 2024-02-28 수정 : 2024-02-28 오전 9:59:00김현서 기자

사진 출처 : ⓒGettyImages (Copyright 게티이미지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진영.

고진영이 한국 선수들의 우승 텃밭이 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서 3연패에 도전한다.



아시안 스윙 두 번째 대회인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은 29일부터 나흘간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클럽(파72)에서 치러진다. 이 대회는 지난해 고진영이 대회 2연패를 하면서 감동을 준 대회다. 고진영은 2022년 하반기 손목 부상 악화로 깊은 슬럼프에 빠졌으나 다시 한번 이 대회서 우승하며 완벽하게 재기에 성공했다. 당시 고진영은 챔피언 퍼트를 마친 뒤 감격의 눈물을 펑펑 쏟아내기도 했다.

지난주 열린 아시안 스윙 첫 대회인 혼다 LPGA 아일랜드에서 공동 20위로 시즌을 시작한 고진영은 이번 대회서 ‘한 대회 3연패’라는 대업에 도전한다.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은 2015년 이후 열린 8번의 대회에서 한국 선수가 7차례나 우승했을 정도로 '한국인 우승 텃밭'이라 불리는 대회다. 최근의 고진영 2연패를 비롯해 김효주, 박성현, 박인비, 장하나 등이 우승했다.

올해도 한국 선수의 우승이 기대된다. 고진영을 비롯해 김세영, 김아림, 김효주, 신지애, 양희영, 유해란, 이미향, 전인지, 신지은, 지은희, 최혜진 등 총 12명이 출전해 우승 사냥에 나선다. 지난주 혼다 LPGA 타일랜드를 나란히 공동 3위로 마친 김세영과 최혜진은 싱가포르서 다시 한번 정상에 도전하고, 2009년 대회 우승자인 신지애와 2021년 챔피언 김효주 또한 출격한다. ‘메이저 퀸’ 전인지는 초청 선수로 합류해 우승 사냥에 나선다.

외국 선수로는 지난주 고국 태국서 우승을 차지한 패티 타와타나킷이 2주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는 시즌 2승과 함께 명예의 전당 입성을 동시에 노린다.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 1라운드는 JTBC골프에서 29일 오전 11시 30분에 생중계를 시작하고, 2라운드부터 최종 라운드까지는 오전 11시 15분부터 대회를 중계한다.

김현서 기자 kim.hyunseo@joongang.co.kr
나도 한마디 ( )
0 / 300
스코어보드
  • LPGA
  • PGA투어
  • 국내메이저
셰브론 챔피언십
  • Brooke M. Henderson -10
  • 유해란 -10
  • Nelly Korda -10
  • Maja Stark -8
  • Atthaya Thitikul -8
  • Minami Katsu -7
  • 임진희 -7
  • Carlota Ciganda -6
  • Nasa Hataoka -6
  • Lauren Coughlin -6
중계안내
2024 PGA투어
코랄레스 푼타카나 챔피언십
1R4. 19(금) 오전 11:00
2R4. 20(토) 오전 11:00
3R4. 21(일) 오전 11:00
FR4. 22(월) 오전 11:00
2024 PGA투어
RBC 헤리티지
1R4. 19(금) 새벽 3:00
2R4. 20(토) 새벽 3:00
3R4. 21(일) 새벽 3:00
FR4. 22(월) 새벽 3:00
JTBC GOLF Mobile App.
새창:JTBCGOLF Google play 새창:JTBCGOLF App Store
EV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