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패 행진 고진영 버텼지만 첫날 리드내준 LPGA팀

입력 : 2019-11-29 수정 : 2019-11-29 오후 8:50:00이지연 기자

29일 경북 경주시 블루원 디아너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팀 대항전인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첫날 포볼 경기.

LPPGA팀으로 출전한 세계랭킹 1위 고진영은 전 세계 1위 유소연과 한조로 호흡을 맞춰 KLPGA의 김지현, 조아연을 3홀 차로 제쳤다. 고진영은 팀 플레이에도 강세를 드러내왔다. 그동안 이 대회에 세 차례 출전해 역대 전적에서 5승4무로 패한 적이 없다. 그동안 KLPGA팀으로 출전했던 고진영은 올해는 LPGA팀으로 출전해
팀 승리에 기여했다.

그러나 고진영의 활약에도 팀 LPGA는 첫날 우세를 팀 KLPGA에 내줬다. 고진영-유소연 조 외에 교포 선수끼리 호흡을 맞춘 이민지(호주)-리디아 고(뉴질랜드)가 김지영-최예림을 3홀 차로 따돌렸을 뿐 나머지 경기에서는 패했다.

이 대회 호스트이며 최고참 베테랑인 박인비는 재미동포 다니엘 강과 호흡을 맞췄지만 팀 KLPGA의 최혜진-임희정 조에 4홀 차로 패했다. 올해 각각 KLPGA 투어에서 5승과 3승을 거둔 최혜진과 임희정은 정규 투어가 끝나자마자 출전한 이 대회에서 샷감을 그대로 이어갔다.

올 시즌 각각 2승과 1승을 거둔 LPGA의 허미정-이정은 조는 KLPGA의 김아림과 박민지에게 4홀 차로 패하는 이변의 희생양이 됐다. LPGA 지은희-김효주 조는 KLPGA의 장하나-박채윤에게 3홀 차로 패했다.

LPGA의 양희영-이미향은 KLPGA 이정민-이다연과 비기는 등 첫날 2승1무3패를 기록하면서 팀 LPGA는 승점 2.5점을 기록했다. KLPGA는 3.5점의 승점으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이지연 기자 easygolf@joongang.co.kr
주요뉴스
나도 한마디 ( 0 )
JTBC골프, 페이스북, 트위터 ID로 로그인하실 수 있습니다.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중계안내
2020 유러피언투어
사우디 인터내셔널
1R1월 30일 오후 6:30
2R1월 31일 오후 6:30
3R2월 1일 오후 6:30
FR2월 2일 오후 6:30
2020 LPGA
ISPS 한다 빅 오픈
1R2월 6일 오후 1:00
2R2월 7일 오후 12:45
3R2월 8일 오전 11:15
FR2월 9일 오전 10:15
중계일정
스코어보드
LPGA 유럽투어 KPGA PGA투어 ETC
게인브릿지 LPGA 앳 보카 리오
Madelene Sagstrom -17
Nasa Hataoka -16
Danielle Kang -15
Celine Boutier -13
김세영 -11
Moriya Jutanugarn -10
Cydney Clanton -10
Yui Kawamoto -9
Klara Spilkova -9
Jessica Korda -9
JTBC GOLF Mobile App.
24시간 온에어, 골프 뉴스, 골짤강 등
내 손안에 펼쳐지는 JTBC골프 모바일 서비스
새창:JTBCGOLF Google play 새창:JTBCGOLF App Store
JTBC GOLF'S EVENT
Social